틱톡으로 인생 2막 맞이한 4인의 크리에이터 다큐멘터리 공개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10월 25일 — 틱톡(TikTok)을 사용하며 새로운 가능성을 발굴하고 제2의 인생을 찾은 크리에이터들의 스토리, ‘틱톡커 다큐멘터리’가 공개됐다.

‘틱톡커 다큐멘터리’는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고 틱톡과 함께 인생 제2막을 맞이한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유저들에게 용기와 희망,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는 데 그 의의가 있다.

영상에 등장하는 4인의 크리에이터는 수많은 사람들과의 경쟁이 필수적일 수밖에 없는 사회 속에서 오로지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낼 수 있는 열린 공간이 되어준 틱톡과 틱톡을 통해 펼쳐진 새로운 인생에 대해 소개한다. 자신의 이야기를 다른 누군가와 나누고 싶은 사람이라면, 누구든지 영상 속 싱어송라이터 보민, 그레이트그레이, 루루쌤, 그리고 도우도우 캐릭터 작가 이효원의 이야기에 공감할 수 있다.

틱톡의 커버 여왕으로 불리는 싱어송라이터 ‘보민’은 아이돌 연습생으로 데뷔 준비를 하다 무산되는 힘든 시간을 겪었지만 틱톡을 시작한 후 전에는 상상하지 못했던 하루하루를 맞고 있다. 틱톡의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스포트라이트’의 최종 라운드 우승과 기획사 계약, 데뷔 음반을 준비하는 등 뮤지션의 꿈을 이루고 있는 것이다. 최근에는 영국 유명 아티스트 앤 마리의 ‘2002’ 커버 영상이 화제가 돼 앤 마리와 직접 만나 서로의 음악을 공유하기도 했다.

다큐멘터리에 등장하는 또 다른 인물 ‘그레이트그레이’는 은퇴 후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다. 일상의 패션을 올린 영상들이 젊은 세대의 지지를 받으며 세대 간의 벽을 넘은 관심을 받게된 것이다. ‘그레이트그레이’는 “틱톡 영상은 누구나 쉽고 간단하게 만들 수 있기 때문에 단지 찍기만 하면 된다. 즐기는 마음으로 내가 잘하는 것에 집중하라”고 말한다.

‘루루쌤’은 틱톡에서 역사를 가르치는 선생님이다. 임용고시 낙방을 거듭하다 나만을 위한 내 강단 위에서 활동하며 꿈을 이루는 새로운 방법을 깨달았다. 문제 하나를 틀리면 꿈을 이루지 못했던 현실에서 벗어나 틱톡에서 자신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주는 사람들을 만나 선생님의 꿈을 이룬 ‘루루쌤’은 “앞으로도 알고 있는 지식들을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고 싶다”고 밝혔다.

‘도우도우’의 작가 이효원은 ‘좋아요’ 1300만의 틱톡 계정 운영자로, 인지도 없던 캐릭터 ‘도우도우’로 틱톡에서 활동을 하며 대만, 싱가포르 등 해외에서까지 인기를 얻고 있다. 국내외 오프라인 팝업스토어를 열고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도우도우’는 틱톡을 통해 비로소 세계적인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는 캐릭터가 됐다. 틱톡이라는 공간을 만나 컬래버레이션, 라이센싱이 쇄도하는 작가로 거듭난 그는 “틱톡은 누가 시키지 않은, 스스로 그리고 싶은 이야기를 풀어낼 공간이 되어주었다”고 말한다.

다큐멘터리에 등장하는 틱톡커들은 다른 사람들도 틱톡 안에서 새로운 기회를 맞이하길 기대하며 유저들에게 영감을 불어넣는다. 틱톡을 통해 꿈을 향해 한발짝 더 다가가길 지지하고 응원하는 ‘틱톡커 다큐멘터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틱톡(www.tiktok.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