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VIP] 중독성도, VIP급이다! 시청자가 꼽은 ‘인기 고공행진 포인트 3’!

“안방극장은 지금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에 무한 홀릭 中!”

장자연 기자 — ‘VIP’가 12회 연속 동시간대 1위 행진을 이어가는 가운데, 시청자가 꼽은 ‘인기 중독성 포인트’가 공개됐다.

SBS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 제작 더스토리웍스)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로 첫 회 방송부터 폭발적인 실시간 반응을 이끌어 내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라는 쾌조 스타트를 보였다. 더욱이 지난 12회 방송분은 닐슨 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14.2%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돌파한 데 이어, 분당 최고 시청률 또한 15.9%까지 치솟았다. 2049 시청률은 5.4%를 기록, 일일 전채널 1위를 거머쥐며, 12회 연속 왕좌의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무엇보다 ‘VIP’는 강한 중독성으로, 월, 화 안방극장을 사로잡으며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 매회 예측 불가능한 전개로 뇌와 마음을 동시에 요동치게 만들며 올해 최고 ‘득템 드라마’로 꼽히고 있다. 이와 관련 매회 방송마다 열광적인 반응을 쏟아내는, 시청자들이 꼽은 ‘VIP’의 이유 있는 시청률 상승세를 짚어봤다.

◆시청률 고공행진 포인트 1. ‘열연’에서 피어나는 살아 숨 쉬는 ‘캐릭터 향연’!

방영 전부터 믿고 보는 배우들의 집합으로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VIP’는 방영 후 “역시 믿.무.배(믿고 무조건 보는 배우들)”라는 찬사를 받았다. 장나라는 익명의 문자로 인해 모든 삶이 뒤흔들린 나정선 역을 물아일체 연기력으로 소화해내며 ‘시청률의 여왕’이라는 수식어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고, 미스터리한 비밀들이 터질 때마다 대충격을 선사한 박성준 역 이상윤은 맞춤옷을 입은 듯 묵직한 카리스마로 캐릭터를 소화하고 있다. 또한 이청아-곽선영-표예진-신재하는 흡입력 있는 연기력으로 각자의 비밀 판도라가 오픈될 때마다 극강의 긴장감을 불어넣으며 ‘인생 캐릭터’를 만났다는 반응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정준원-이재원-이진희는 극 곳곳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며 ‘신스틸러’로 자리매김, 극의 재미를 높이고 있다.

◆시청률 고공행진 포인트 2. 오프닝X엔딩 맛집 ‘매회 순삭 전개’!

‘VIP’는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라는 장르에 걸맞게 얽히고설킨 캐릭터들의 극적인 관계를 회사라는 공간 곳곳에 배치했다. 이러한 요소들이 조화롭게 폭발하면서 쫄깃하고 탄탄한 전개가 이뤄지고 있는 것. 극중 VIP 전담팀 사무실에서 각각의 캐릭터들이 불특정 누군가에게 향했던 의미심장한 눈빛과 행동, 대사들이 ‘프라이빗 스캔들’의 중요한 단서들로 밝혀지면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들고 있는 것. 또한 매회 극 초반을 사로잡는 의미심장한 오프닝과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폭발시키는 엔딩은 ‘VIP’의 전매특허 묘미로 떠오르며 흥미를 북돋고 있다.

이에 시청자들은 “이게 바로 ‘VIP표’ 오프닝과 엔딩이다!”, “몸 들썩일 틈을 주지 않는 ‘VIP급 전개력’!”, “한 시간 빛삭시키는 재주를 가진 ‘요물 드라마’! 안 보는 사람 없게 해주세요!”, “일요일에 눈감고 떴더니 월요일 아침이 되는 것처럼 시간 삭제 갑(甲)드라마!”, “‘VIP’ 보는 동안 채널을 돌리는 자, 곧 후회로 가득 찰 것이다!”, “이번 회도 잽싸게 지나갔다. 재방 잽싸게 보러 가야지!” 등 작품에 대한 무한 신뢰를 보냈다.

◆시청률 고공행진 포인트 3. 세렝게티보다 더욱 거친 ‘오피스 라이프’!

‘VIP’는 드라마 최초로 백화점 구매금액 상위 1% VIP 고객을 모시는 VIP 전담팀 이야기를 다루며 폭풍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VIP 전담팀 6인의 고군분투 오피스 라이프가 현재를 살아가고 있는 ‘나’의 모습과 닮아있기 때문. 특히 지난 12회에서 깊이 있게 다뤄진 ‘사내 미투 고발’사건은 사회 집단에 대한 깊은 고찰까지 불러일으켰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회사 사람들에게 ‘VIP’ 시청을 강력추천하고 싶다”, “극중 인물들을 나로 대입하면서 시청하게 된다”, “여과 없이 회사 생활이 그려져서 좋다”, “팍팍한 현실을 살아가는 모든 청춘을 응원한다”, “캐릭터들이 상사의 잘못된 점에 대해 핵사이다 날릴 때 그 시원함은 이루 말할 수 없다!” 등 위로와 응원의 반응을 보내며, 앞으로 그려질 ‘오피스 라이프’ 전개에도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제작진 측은 “첫 방송부터 끊임없이 뜨거운 반응과 호평을 보내주신 시청자분들에게 감사드리며, 관심과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마지막까지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남은 4회 방송분에서도 반전들이 속출할 예정이다. 끝까지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VIP’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SBS ‘VIP’]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