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네코제 프로그램 티켓 판매 시작

– 12월 1~2일 ‘제6회 네코제’ 개최 앞서 개별 프로그램 티켓 판매
–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네코제’ 성공적 운영을 위한 업무 협력
– 넥슨 IP를 활용해 제작한 2차 창작물을 교류하는 오프라인 행사

㈜넥슨(대표 이정헌)은 자사가 서비스 중인 게임들의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종합 콘텐츠 축제인 ‘네코제’ 프로그램 티켓 판매를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티켓을 판매하는 프로그램은 유저 아티스트가 다양한 장르의 넥슨 게임 음악 공연을 펼치는 ‘네코제의 밤’과 소이캔들, 피규어 등 게임 굿즈를 함께 제작해보는 원데이클래스’ 등이다. 티켓은 16일부터 위메프를 통해 판매하며 개별 프로그램을 제외한 모든 전시는 입장권 없이 누구나 무료 관람할 수 있다.
넥슨은 지난달 13일 만화·소설을 포함해 개인 상점, 코스튬 플레이, 뮤지션, 아트워크 등 총 5개 분야의 유저 아티스트 모집을 완료했다.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공동 주관하는 6회 네코제는 오는 12월 1일부터 2일까지 부산광역시청에서 열린다.
한편 넥슨은 지난 8일 부산정보산업진흥원(원장 이인숙)과 건전한 게임문화 조성을 위한 네코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양사는 메이플스토리 등 넥슨이 보유한 우수 IP와 부산 지역 창작자의 노하우를 결합한 새로운 콘텐츠 발굴에 힘을 모으기로 협의했다.
지난 2015년 12월 넥슨아레나에서 열린 첫 행사를 시작으로 올해 6회째를 맞는 네코제는 유저 아티스트들이 중심이 돼 게임의 캐릭터·음악·스토리를 활용한 2차 창작물을 교류하는 행사다.

 

엔터위크 강성진 기자(보도자료)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