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나무미디어스쿨, 미래의 모바일 게임 개발자 학교밖청소년 모집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1월 23일 — 서울시청소년미디어센터가 운영하는 대안교육기관 ‘푸른나무미디어스쿨’이 학교밖청소년 중 모바일 게임 개발자 과정에 참여할 신입생을 모집한다.

푸른나무미디어스쿨은 2002년부터 학교밖청소년이 다양하고 전문적인 배움을 경험하는 기회의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프로젝트 학습을 기반으로 한 미디어특성화교육을 진행해왔다.

이어 2020년에는 대안교육기관 최초로 실제 모바일 게임을 기획·제작하고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하는 커리큘럼을 통해 게임 산업 분야의 구체적 진로·직업에 대한 길을 제시할 예정이다.

학제는 1년 2학기제이며 △게임 기획 △디자인 △프로그래밍 등 게임제작을 위한 전문 교과와 인문, 문화, 예술 프로젝트 등의 소양 교육과정으로 진행된다.

또한 참여 청소년은 학기 중 1인 모바일 게임 제작 및 스토어 등록, 게임박람회 참가, 미디어창작활동, 미디어리터러시 교육 등에 참여할 수 있다.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의 이정연 관장은 “푸른나무미디어스쿨에서 게임 산업을 선도하는 게임 개발자가 배출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트렌드를 확인하며 직접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교육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참여를 희망하는 학교밖청소년은 2월 29일까지 전화 혹은 카카오채널 ‘푸른나무미디어스쿨’로 방문상담 신청을 하면 된다. 방문 상담 진행 후 입학지원서를 제출하면 서류심사를 통해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푸른나무미디어스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