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이랜드 FC, 창단 유니폼 모티브로2020시즌 유니폼 발표…표범을 가슴에!

서울 이랜드 FC가 2020시즌 새롭게 변화를 맞이하며, 창단 년도의 유니폼인 ‘와일드 레울’을 모티브로 한 유니폼을 발표했다.

2020시즌 서울 이랜드 FC는 캐치프레이즈인 ‘RE:MEMBER’를 발표하며, ‘변화’하는 그 안에서 ‘초심’을 찾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선수들의 유니폼에도 그 의지를 표현하며 새롭게 도약하고자 하는 서울 이랜드 FC의 각오를 담았다고 볼 수 있다.

창단 유니폼인‘와일드 레울’에는 표범의 무늬를 나타냈다면, 2020시즌 유니폼은 상대방을 압도하며 승리를 거두겠다는 의미에서 구단을 상징하는 표범을 가슴에 전면 배치했다. 원정 유니폼은 엠블럼에도 녹아있는 한강을 모티브로 해 구단 창단 최초로 스카이 블루 색깔을 활용하며 디자인적인 요소를 더했다.

이와 함께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뉴발란스의 최첨단NB Dry 소재를 사용했다. NB Dry는 수분을 몸으로부터 빠르게 흡수해 배출시켜 선수들이 덥고 습한 환경에서도 최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게 도움을 준다. 옆구리에는 화이트 컬러의 매쉬 소재를 사용해 디자인 포인트는 물론, 통기성을 강화했다.

서울 이랜드FC 김수안은 “지금까지 봤던 서울 이랜드 FC 유니폼 중에 가장 멋있다고 생각한다. 팀을 상징하는 표범을 전면에 배치하면서 차별성을 둔 것 또한 디자인적으로 세련되어 우리 팀 유니폼에 대한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새롭게 공개된 서울 이랜드 FC 2020시즌 유니폼은 구단 공식MD샵(http://www.sefcshop.com/)에서 구매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