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충주 인문주간축제’ 성황리에 폐막

충주–(뉴스와이어) 2019년 11월 05일 — 2019년 인문주간을 맞아 건국대학교 지식콘텐츠연구소(소장 노영희)가 주최하고,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 충주시가 후원하는 2019 충주 인문주간축제가 11월 3일 청년몰에서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폐막식에 앞서 11월 2일(토) 주말을 맞아 어린이들이 추억의 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다함께 놀자~ 동네 한바퀴!’ 체험행사를 마련해 땅따먹기, 8자놀이, 38선 놀이 등 행복나무충북교육센타와 협력해 충주시 어린이들을 위한 전통놀이의 즐거움을 전달하였다.

또한 3일 진행된 폐막식에는 인문주간 추진위원회 위원장 윤은옥을 포함해 충주예총 정현아 지부회장, 행복나무교육센타 진광희 센터장을 비롯한 위원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으며 많은 충주시민들이 참석하여 인문학 가치를 극대화시키며 폐막식이 마무리 됐다.

특히 2019 충주 인문주간축제는 지역에 소재한 교육기관, 예술 단체, 지역 예술가, 여성단체 등과의 협력을 통해 다양한 강연과 전시, 체험 행사를 제공하여 더욱 의미있는 행사로 평가받았으며, 충주의 인문자산을 지역시민들에게 인식될 수 있도록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지식콘텐츠연구소가 진행하는 인문도시사업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공모한 ‘2017 인문도시지원사업’에 선정되어 2017년 7월부터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나서고 있으며, 3년간 진행되는 사업으로 올해 7월부터 3차년도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