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버블파이터’ 신규 이벤트 모드 ‘좀비대전 Origin’ 오픈!

– 2009년도 ‘좀비대전’의 밸런스 재현한 이벤트 모드 추가
– 강력한 ‘좀비킹’이 이끄는 좀비 진영과 유저 진영 간 대전 가능
– 겨울 업데이트 ‘Back to the 2009’로 다양한 콘텐츠 공개 예정

강성진 기자 — ㈜넥슨(대표 이정헌)은 캐주얼게임 ‘크레이지슈팅 버블파이터(이하 버블파이터)’에 이벤트 모드 ‘좀비대전 Origin’을 추가했다고 10일 밝혔다.

겨울 업데이트 ‘Back to the 2009’의 첫 번째 콘텐츠로 선보인 ‘좀비대전 Origin’은 2009년 ‘좀비대전’을 처음 선보였던 당시의 밸런스를 재현한 이벤트 모드다.

기간 한정으로 열리는 해당 모드에서는 대전에 참여한 유저들 중 한 명이 강력한 ‘좀비킹’으로 변해, 유저와 좀비 진영 간의 치열한 대결을 즐길 수 있다. 특히 2009년 오픈했던 ‘좀비대전’의 밸런스에 맞춰 유저 스펙이 조정된다.

2월 19일까지 ‘좀비대전 Origin’을 플레이한 유저에게는 ‘좀비니 로켓부스터’, ‘서큐버스 티아라’와 같은 다양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는 ‘매일매일 선물상자’를 매일 지급한다.

한편 넥슨은 ‘Back to the 2009’ 업데이트를 기념해 1월 21일까지 대전에 참여할 때마다 최대 1,000 마일리지를 얻을 수 있는 ‘마일리지 상자’를 지급한다. 이는 오는 22일 공개되는 신규 콘텐츠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